보지 못했던 것들을 되새기며 천천히 걷습니다.

앞만 보고 달려 온 어제, 이제는 천천히 주위를 둘러보며 걷습니다.

Creative Web & Mobile UX Designer+Planners,
kimdirector

2022/08 9

꿈꾼다면 변화하라··· ‘IT 리더’가 되려는 이를 위한 안내서

리더로의 승진은, 특히 IT 분야에서 여러모로 대단한 일이다. IT 전문가로부터 IT 리더로의 변신은 중대한 역량 변화를 요구하는 한편, 기술의 역할에 대한 새로운 사고방식을 요구하기 때문이다. IT 리더가 되는 데 있어 기술 지식은 여전히 중요하지만 그 외에도 사업에 대한 이해 수준을 크게 높일 필요가 있다, 조직 내의 비-기술 리더와의 직접적인 협력에 필요한 역량을 습득해야 한다. 케어소스(CareSource)의 CIO인 데본 발렌시아는 리더 지위로의 변신이 새로운 언어를 배우는 것과 매우 비슷하다고 표현했다. 그는 “변신을 하려면 진정으로 이해하기 위해 청취를 많이 해야 한다”면서 “기준은 무엇인가? 사람들이 무엇을 기대하는가? 이들은 무엇을 이야기하는가? 조직 내의 각 수준에서, 대화, 집중, 우..

Topic/리더에 대해서 2022.08.29 (2)

윤리적인 디자인(Ethical Design) : UX 디자이너에게 왜 중요한가요?

"도덕적 원칙을 따르는 훌륭한 제품을 디자인하려는 UX 디자이너의 의도는 윤리적 디자인입니다." 남성 우월주의적 태도를 보여주는 디자인 솔루션이나 인종 또는 성별 편견을 나타내는 마케팅 콘텐츠를 본 적이 있습니까? 디자이너가 만드는 콘텐츠는 우리의 사회적 생각, 가치, 문화를 나타냅니다. 마찬가지로 모든 제품의 디자인은 가치 체계를 구현하여 디자이너의 신념과 도덕적 원칙을 명확하게 나타냅니다. 일부 디자인 솔루션과 콘텐츠의 편향은 고의적이고 비윤리적인 반면, 다른 디자인과 콘텐츠의 제작자는 의식적으로 윤리적 입장을 취하고 그러한 편향을 거부합니다. 도덕적 원칙을 따르는 훌륭한 제품을 디자인하려는 UX 디자이너의 의도는 윤리적 디자인입니다. 이 글에서는 비윤리적인 디자인이 어떻게 발생하는지 설명하고 윤리적..

'행성2' 문명에 이은 행성에서의 마지막 최후의 결말, 행성의 주인을 가리는 결전

행성2 La Planete des chats 저 베르나르 베르베르 / 역 전미연 / 열린책들 / 2022.05.30 / 프랑스소설 독서기간 : 2022.08.15 ~ 08.18 고양이로부터 시작해서 문명에 이르기까지 그리고 행성에서 마지막 결전만이 남아 있는 상태에서 대단원의 마무리가 행성 2에서 결정된다. 아직 ‘고양이’는 읽지 못했지만, 곧 읽게 될 것이다. 시작을 보지 못하고 행성으로 인해 마지막을 먼저 접하게 되었지만, 참 많은 부분을 생각하게 되는 것 같다. 단순하게 소설로써의 의미로 본다면 재미도 있고, 흥미를 끌기에도 충분한 내용이라 할 수 있다. 인류의 대멸망 이후 고양이가 인간과 함께 세계를 장악한 쥐들과 뜨거운 사투를 벌인다는 아이디어가 참신한 것도 있겠지만, 그 내용 이면에는 인간의 ..

Dieter Rams : 좋은 디자인을 위한 영원한 디자인 10계명

Dieter Rams는 수년간 브라운의 소비자 제품 디자인을 담당한 독일 산업 디자이너입니다. 약 50년 전, 그는 "내 디자인이 좋은 디자인인가?"라는 질문에 답하기 위해 좋은 디자인의 10가지 원칙(때로는 10 계명이라고도 함)을 개발했습니다. 오늘날 이러한 원칙이 얼마나 유효한지 보는 것은 놀라울 따름입니다. Dieter Rams가 실제로 이 원칙을 작성했을 때보다 훨씬 더 많이 느낄 수 있습니다. 소비자 제품과 기술 모두 엄청나게 변화했습니다. 미학 조차도 상당히 바뀌었고 많은 Dieter Rams의 디자인은 우리 대부분에게 구식으로 보이거나 60년대와 70년대 디자인의 팬이라면 트렌디한 것처럼 보입니다. 이러한 모든 변화에도 불구하고 이 계명은 디자인 분야에서 일하는 모든 사람에게, 산업 디자이..

'행성1' 문명에 이은 행성에서의 마지막 최후의 결말, 행성의 주인을 가리는 결전

행성1 La Planete des chats 저 베르나르 베르베르 / 역 전미연 / 열린책들 / 2022.05.30 / 프랑스소설 독서기간 : 2022.08.09 ~ 08.13 언제나 그렇듯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소설을 1년에 한 번 이상 읽는다는 생각이 든다.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작가이기도 하지만, 왕성한 집필력이 대단하다는 생각을 하기도 하지만 그의 상상력은 어디까지인지 참으로 궁금하지 않을 수 없을 듯하다. ‘행성’ 또한 그런 작가적 상상력을 뒷받침 하기에 손색이 없을 정도라고 생각이 든다. ‘행성’의 시작은 ‘고양이’의 이야기로부터 시작되었고, ‘문명’에 이어져 ‘행성’으로 마무리되지 않을까 생각한다. 물론 행성 두 번째 이야기를 읽기 전까지는 아직 모를 일 일테지만, 행성 두번째 이야기에서 어떻게..

변화를 위해서는 부분이 아닌 전체가 있어야 한다

“변화를 위해서는 부분이 아닌 전체가 있어야 한다” 1993년 거대 기업 IBM은 81억 달러라는 사상 최대 손실을 기록하며 위기를 맞았다. IBM 이사회는 위기를 극복할 ‘구원투수’를 찾기 시작했다. 세계적인 스타 최고경영자(CEO)들이 물망에 올랐다. 최종 낙점을 받는 사람은 루이스 거스너 RJR 나비스코 CEO였다. 거스너 취임 직전의 CEO였던 존 에이커스는 위기 극복 방안으로 회사를 작은 비즈니스 단위로 쪼개는 계획을 세워두고 있었다. 하지만 거스너는 취임 후 정반대의 결정을 내렸다 ‘IBM의 변화를 위해서는 부분이 아닌 전체가 있어야 한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그는 취임 후 한 달여 동안 전 세계의 관리자들과 고객들을 만난 후 결론을 내렸다. IBM은 하드웨어나 소프트웨어의 어느 한쪽에만 주..

'휴랭 머랭' 우리 시대 언어 이야기와 현재 진행형의 언어유희

휴랭 머랭 우리 시대의 언어 이야기 저 최혜원 / 의미와재미 / 2022.05.10 / 인문학 독서기간 : 2022.08.01 ~ 08.08 이 책의 리뷰를 시작하기 전에 책의 제목을 먼저 살필 필요가 있어 보여서 잠깐 언급하고 지나가야 할 것 같다. 인간 언어인 휴먼 랭귀지(Human Language)와 인공지능 언어인 머신 랭귀지(Machine Language)를 합한 일종의 신조어라고 말할 수 있다. 제목을 아주 기가 막히게 지었다고 할 수 있겠다. 인간의 언어와 인공지능의 언어에 대해서 비교할 듯 하지만, 실제로 책 속에는 비교하는 것보다는 인간의 언어에 대한 고찰이라고 해야 할까. 특히, 한국 언어와 영어와 비교하는 내용이 많고, 최근 한국어에도 변화의 바람이 불고 있는 현상들을 분석하고, 새롭..

‘하이브리드 업무 시대’ 속 PM의 필수 역량 8가지

지난 몇 년 동안 프로젝트의 관리 및 지휘 방식은 크게 변했다. 프로젝트 매니저는 성공 엔진을 재정비해야 할 시점이다. 오늘날 대부분의 팀은 원격으로 또는 하이브리드 인력 전략의 일부로서 일하고 있다. 이로 인해 기술 요소에의 의존성이 증가했다. 또 최근 기업들이 다양성 및 포용 이니셔티브를 중요시하면서 프로젝트 팀의 구성원에도 변화가 나타났다. 이러한 변화는 프로젝트 매니저 역할의 진화를 촉진하고 있다. 즉 오늘날 유능한 프로젝트 매니저로 인정받으려면 아래의 필수적 스킬로 전문성, 리더십, 소통 기술을 보강해야 한다. 적응성 및 회복력 적응성과 회복력은 코로나19 팬데믹이 시작된 후 더욱 중시되고 있다. 프로젝트 매니저는 프로젝트를 궤도 상에 유지해야 할 뿐 아니라 팀원이 어려운 시기를 극복하는 데 도..

'나목' 한국문학 최고의 유산, 박완서 생애 마지막까지 직접 손보고, 다듬고, 매만진 아름다운 유작

나목 저 박완서 / 세계사 / 2012.01.22 / 한국소설 독서기간 : 2022.07.22 ~ 07.28 박완서 작가의 소설을 알아가는 단계에서 ‘나목’을 접하게 되었다. 벌써 다섯 번째 소설이지만 왠지 낮설움은 느껴지지 않는 소설이다. 이전에 읽었던 ‘그 많던 싱아는 누가 다 먹었을까?’ 그리고 후속작으로 ‘그 산은 정말 가기 있었을까’라는 두 작품 속에서 느껴졌던 분위기를 고스란히 느껴졌달까. 그렇게 느낄 수 있었던 부분은 ‘그 산은 정말 가기 있었을까’ 속에서 주인공인 경아가 다니는 직장이라고 하는 PX에서 환쟁이들이 초상화를 그릴 수 있게 영업을 하는 여자로 등장한다. 그리고 그 속에서 고달픈 삶을 살아가는 이야기가 펼쳐진다. ‘나목’에서는 그렇게 ‘그 산이 정말 거기 있었을까’의 한 부분을 ..